예술과사회

등록일 2000.11.2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본문내용

예술이 고통으로부터 탄생하여 열정을 구현하고 있다는 사실은 이미 예술의 이중성을 잘 말해준다. 예술은 어떤 의미에서든 사회적 고통을 담고 있다는 점에서 이데올로기적 성격을 띠고 있으며, 인간의 삶에 총체적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질서를 그린다는 점에서 유토피아적 성격을 갖고 있다 그렇게 때문에 예술을 단지 사회적 현실의 모방으로만 파악하거나 또는 심미적 가치의 표현만으로 이해한다면, 우리는 결코 예술의 이중성을 제대로 이해할수 있을 없을 것이다. 이런 맥락에서 아놀드 하우저의 예술과 사회는 예술의 본질과 자율성을 사회적 맥락에서 바라볼 수 있는 독창적 관점을 제시함으로써 우리가 예술에 관한 균형 있는 시각을 갖출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책은 삶의 총체성과 예술의 총체성, 자발성과 관습, 사회학과 심리학, 예술과 역사성 이라는 제목으로 총4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