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사유적

등록일 2000.11.08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서 논
Ⅱ. 본 논
1.구석기문화
2.신석기 문화
3.청동기문화
Ⅲ.결론

본문내용

원시사회에 대한 연구는 한반도에 인류가 나타난 때부터 최초의 고대국가 성립 직전까지를 시간적 대상으로 하는데 이와 관련 된 문헌자료가 거의 없다는 특성 때문에 대개 고고학적 접근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그 결과 역사 연구자들 사이에서 원시사회에 대한 연구는 주변적인 것 또는 역사학 교육의 영역을 벗어난 것으로 인식하는 경향이 강하였다.
원시사회에 대한 이해의 개괄적인 틀이 만들어진 것은 최근의 일이라 해방이후 1950년대까지는 일본인 연구자들이 연구성과를 답습한 주장들이 한국사 개설서에 실리는 수준이었고 고고학이라는 학문분야의 정체성도 확보하지 못한 상태였다. 1960년대에 접어들어 변화하였다. 한반도에는 구석기와 청동기가 없었다는 일제 식민사학자들의 주장을 남북한 학계는 각기 거의 비슷한 시 기에 극복할 수 있었다. 비로소 원시사회 각 단계의 공백이 메워지고 대략적인 윤곽이 잡히게 됨으로써 1970년대 이후 특히 1980 년에 들어와 국토 곳곳에서 대규모 토목공사가 진행되면서 수많은 유적들이 기초적인 조사조차 거치지 못한 체 인멸되어 버렸으 나 한편으로는 비교적 대규모의 규제 발굴이 진행되기도 항 상당한 자료의 축척이 이루어지는 명암이 교차되었다. 이때부터 원시 사회에 대한 연구는 질적 양적으로 엄청나게 팽창하면서 본궤도에 진입 할 수 있었다. 발굴 건수가 증가, 전문 인력의 증대, 새 로운 이론과 방법론의 수용, 전반적인 편년체제의 수립 등이 이루어졌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