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의 현재성

등록일 2000.10.13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본문내용

3.력사의 현재성

력사를 흔히 「인류생활의 과거에 일어난 일」이라고 생각하는가 하면 또 「모든 력사는 현재의 력사」라는 생각도 옳은 것이라고 믿어지고 있다. 이들 두 가지 생각은 얼핏 보기에는 서로 상반되는 것 같지만 과거에 일어난 일들을 다루는 것이 력사인 데도 불구하고 모든 력사가 현재의 력사라는 점에 바로 력사의 현재성이 무엇인가를 알지 않으면 안 될 이유가 있는 것이다.
력사의 현재성이 무엇인가를 옳게 알려면 먼저 역사에 있어서의 과거가 무엇인가를 해명해 둘 필요가 있다. 력사에 있어서의 과거란 우선 현재 이전에 일어난 모든 일을 가리키는 것이라고 이해되기 쉽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 이 문제를 쉽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일단 사실과 사실을 구별하여 생각하는 것이 편리하다.
인류생활의 과거에는 수많은 일들, 즉 사실들이 일어났다. 지금까지 태어나서 죽어간 수많은 개인의 일상생활이나 한 집단, 한 민족의 지난날에도 도저히 셀 수 없는 많은 사건들이 있은 것이다. 이와 같은 사실들을 총망라한 것이 곧 력사냐 하면 전혀 그렇지 않다. 력사란 그 많은 사실들 중에서 그야말로 력사적 가치와 의미가 있는 사실들, 즉 사실만을 뽑아 모은 것이라고 우선 말할 수 있다. 여기에서 우선이라고 한 것은 다음에서 말하겠지만 사실을 뽑모으는 일만이 력사의 전부는 아니기 때문이다.
사실들 속에서 사실만을 선택해 내는 것이 력사를 성립시키는 1차적인 작업이라 생각해 보면 무엇보다도 그것을 선택해 내는 기준이 문제가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