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이야기

등록일 2000.10.01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본문내용

1946년 《해방 문학 선집》에 수록된 단편 소설. 해방 직후 과도기의 사회상을 독특한 풍자적 문체로 구축한 소설이다. 그와 함께 동학(東學) 직후의 부패한 사회상과 일제 강점기에 일인들에 의하여 교묘하게 농토를 수탈당하는 농촌의 모습을 보여 주고 있다.
채만식은 최서해(崔曙海)와 같은 해에 단편 <세 길로>가 《조선문단(朝鮮文壇)》에 추천되면서 데뷔했다. 그 자신의 술회에 의하면 그는 최서해와 달리 소지주의 아들로 태어나서 남부러울 것이 없는 좋은 환경에서 자랐다고 한다. 그는 청년시절에는 서울과 동경에 유학했으며, 문단에 데뷔할 무렵부터 교원·기자 등의 직업도 가졌고, 30년대에는 단편, 신문연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