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광수에 대하여..

등록일 2000.09.30 한글 (hwp) | 5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하얀 한복을 입고 안경을 낀 이광수가 책상에 앉아 책을 읽고 있다.
갑자기 등불이 흔들리며 칼을 든 검은 복면의 사나이가 문을 열고 들어온다.
복면의 사나이는 말한다. “민족의 배신자!! 내가 민족의 이름으로 너를 처단하겠다.” 그러나 이광수는 미동도 하지 않고 책에만 열중한다. 검은 복면의 사나이는 당황하며 칼을 이광수의 얼굴에 들이대며 큰 목소리로 말한다. “너는 어째서 살려 달라고 하지 않는 거냐?” 그러자 이광수는 담담히 말한다. “나는 친일 행위를 하지 않았다. 전부 나라와 민족을 위해서 일한 것이다.”
검은 복면의 사나이는 화가 나서 외친다. “너 자신이 스스로 일본을 위해 일하라고 책을 쓰고 강연을 하였으면서도 어떻게 친일 행위를 하지 않았다고 말할 수 있는 것이냐?” 이광수는 사나이는 관심 없다는 듯이 계속 책을 읽으며 한마디 한다. “내가 하는 일은 모두 조국을 위한 일이다. 나는 추호도 친일 행위를 한적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나는 죽을 수 없다.” 사나이는 화가 나는지 칼을 집어 던지며 한마디 외치고는 문 밖으로 사라진다. “미친놈!! 너 같은 미친놈에게는 나의 칼이 아깝다.”

태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