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에 대하여

등록일 2000.09.28 텍스트 (txt)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안락사에 관한 찬성의견 제시

본문내용

안락사는 불치의 병을 앓는 사람이 의사의 도움을 받아 편안한 죽음을 맞이하는 것으로 보통의 죽음이나 자살과는 다른 형태의 죽음이라고 할 수 있다. 즉, 자기의 의지에 의해 살아갈 수 있는 힘을 잃은 사람을 더 이상 고통 속에 방치하지 않으려고 한 데서 발생하는 일이라고 할 수 있다.
우선 인간이 생존하는 것만이 삶의 목적이 아니라는 점에서 안락사는 인정되어야 한다. 즉 '양보다 질' 이라는 말이 있듯이 생명이 긴 세월 동안 연장된다고 그것이 반듯이 바람직한 것은 아니다. 삶의 질도 양 못지 않게 중요한 것이다. 인간은 유한한 생물학적 수명을 가지고 산다. 그러나 삶은 아름다운 것이며 그 마감도 아름답고 품위 있는 것이어야 한다. 그러나 발달된 의학 기술을 이용한다 하여도 우리의 현실은 그렇게 품위 있게 죽을 수가 없는 형편이다. 오히려 발달된 의료 기술 덕분에 온갖 튜브에 의존하고 수많은 의학 기계의 도움과 첨단 기술을 가진 의사들의 도움을 받으면서 비참하게 목숨을 연장하다가 그야말로 체력과 경제적인 여력이 다 소진하였을 때 죽음에 이르게 된다. 만약 어떤 사람이 아무런 의식 없이 침대에 누워 양분을 얻고 배설하는 그의 가장 기초적인 생리적 필요만이 충족될 뿐, 그는 생각을 할 수도, 걸을 수도, 즐거움을 느낄 수도 없는 삶을 산다고 한다면 과연 가치로운 인간의 삶이라고 할 수 있을까? 이에 대해서 긍정하는 사람은 별로 없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