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오염]환경호르몬이란

등록일 2000.09.20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환경호르몬, 어원의 유래
2.환경 호르몬이란?
3. 인체에 미치는 영향
4. 먹이사슬에 미치는 영향
5. 환경 호르몬에 노출되어있는 우리나라 실정
6. 국내 동향
7. 국내 대처 노력...?
8. 일본 동향
9. 일본 업계 대처 방안

본문내용

1. 환경호르몬, 어원의 유래

`환경호르몬`이란 말은 `환경`에 노출된 화학물질이 생체 내로 유입돼 마치 `호르몬`처럼 작용한다는 의미에서 만들어졌다. 97년 5월 일본학자들이 NHK 방송에 출연했을 때 처음 등장한 용어다. 학술적으로 널리 사용되는 용어 내분비교란물질(endocrine disruptor)이다.
환경호르몬의 종류는 광범위하다. 1990년대 들어 본격적으로 환경호르몬의 위해성을 지적하기 시작한 세계야생보호기금(WWF)은 자연에 노출된 환경호르몬의 종류를 67종으로 선정했다. 이를 크게 농약류(43종)와 합성화합물류(24종) 두 종류로 구분할 수 있다. 농약류는 대부분 자연계에 오랫동안 잔류하는 특성을 가진 염소(Cl)를 포함한다. 보통 반감기가 2-12년인데, 최대 59년에 이르는 것도 있다.

대표적인 사례는 DDT. 1940년대 초 살충제로 사용돼 농업 생산을 크게 증가시키고, 모기를 박멸 해 학질이나 황열병으로부터 수백만 생명을 구했지만, 여기저기서 피해가 속출하자 1970년대에 사용이 금지된 물질이다. 같은 시기에 알드린, 일드린, 클로르단과 같은 농약 역시 비슷한 이유로 사용이 금지됐다.

한편 합성화합물류는 농약류를 제외하고 각종 산업계에서 파생하는 유해화학물질을 일컫는다. 예를 들어 다이옥신은 제초제를 만들 때 부산물로 발생하거나, 소각장에서 피복전선이나 페인트처럼 유기염소계 화합물을 태울 때 생성되는 대표적인 환경호르몬이다. 또 폴리염화비닐(PCB)은 전기나 열의 전달을 막는 절연유의 원료인데, 변압기나 콘덴서를 비롯해 거의 전 공업분야에 이용된다. 주로 산업폐수에서 많이 검출되며, 한국에서도 오래 전부터 낙동강을 오염시키는 주범으로 인식되는 물질이다. 이외에도 계면활성제로 사용되는 페놀류나 선박의 도료로 사용되는 트리부틸주석(TBT) 등 다양한 종류가 있다. 그러나 67종이란 수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