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등록일 1999.11.04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내가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을 다시 떠올리게 된 것은 5,6공 청문회에서였다. 굳게 막힌 벽이 터지는 듯한 느낌은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의 뒷부분을 읽으면서 느꼈던 그것을 생각나게 했다. 이상하도록 집요하고 견고했던 그의 작은 왕국은 어느 정점으로 너무도 쉽게 무너진다. '석대'에 대한 선생님의 처벌 후 주어진 고발의 기회. 어쩌면 손쉬운 결말의 전개일 수도 있겠지만 여기서 받은 전환의 강한 인상은 그런 점을 무색하게 한다. 하나, 둘씩 닫혔던 입들이 열리면서 봇물이 터지듯 소리가 터져나오기 시작한다. "그래요, 저 새끼가 그랬어요. 그렇게 시켰어요.", .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