良時不再至

등록일 1999.11.02 한글 (hwp) | 2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이 시는 [文選]卷 二十九에 [與蘇武 三首]라는 제목으로 실려있다. [文選]에서는 이 [與蘇武 三首]는 李陵이 흉노에 있을 때 蘇武를 위해 지은 送別詩로 기재되어 있다. 또 鍾嶸의 [詩品]에도 역시 李陵의 작품으로 간주하고 있는데 후대에 이르러 이렇게 성숙한 오언시는 李陵·蘇武 시기에 나올 수 없다고 보며, 덧붙여 詩中의 내용 또한 李陵·蘇武 시기의 상황에 부합되지 않는다는 주장이 있다. 그래서 이 시는 후세 사람들에 의해 僞作이라고 여겨지며, 그 사상이나 풍격이 [古詩十九首]와 비슷하기에 [古詩十九首]와 같은 시대 문인의 작품으로 추정하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古詩十九首감상 13페이지
    再至 )再至, 離別在順臾)。 屛營)衢路)側, 執手)野??)。 仰視浮 ... 마음)' 이라는 이런 종류의 말의 원형이 된다고 할 수 있다. 7. ... 가사(雜曲歌辭)등이다. ◎ 古詩十九首 《고시십구수》는 동한 말의 작품임에
  • [중국 고전문학] 고시19수 분류 8페이지
    것인가? 但感別經 오로지 이별하여 보낸 세월을 느낌이로다. - <고시 ... 1. 고시19수의 전반적인 내용? 후한 화제(和帝, 89~105) 때는 ... 일으켰다. 이러한 시대적 배경을 안고 태어난 고시19수는 이별에 대한
  • <도솔가> 연구 4페이지
    殿, 駕幸靑陽樓, 望緣僧. 有月明師行于阡陌之南路. 王使召之, 命開壇作啓 ... . 왕사소지, 명개단작계. 명주운:「臣僧但屬於國仙之徒, 閑聲梵.」王曰 ... 前. 知明之至德與至誠能昭假于至聖也如此. 朝野莫聞 동입내원탑중이은, 탑
  • 한문학 49페이지
    돌 해묵어 천 년이로세 麟馬去返 기린말 가고 오지 않으니 天孫何處遊 천손은 ... 한문학 日日軒窓似有期 나날이 창 앞에 오는 듯하여 , 開簾早下簾遲 ... 산골엔 빈 집도 많아라 . 老弱服耒耕 노약자들 쟁기질하니 辛苦難言 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良時不再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