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혈 수술 유익함이 인정받고 있다

등록일 1999.10.26 한글 (hwp) | 2페이지 | 무료

목차

효과도 뛰어나고 안전하다
"본보기"
최근의 판결



본문내용

1997년 11월과 12월에 미국의 일리노이 주에서 내려진 두 건의 판결은 주목할 만한 것이었다. 첫 번째 경우, 여호와의 증인인 메리 존스는 1993년에 수혈을 분명히 거부하였는데도 두 단위의 혈액을 강제로 주입받았기 때문에 15만 달러의 손해 배상금을 지급받았다. 이 배상금은, 본인의 의사와는 반대로 수혈을 받아 감정의 손상을 입었다는 이유로 증인 개인이 받은 배상금 중에서는 가장 큰 액수이다.
두 번째 경우는, 임신 중이던 증인인 달린 브라운과 관련된 소송인데, 달린은 34주 된 태아를 위한다는 이유로 강제로 수혈을 당하였다. 1997년 12월 31일에 일리노이 주 상소 법원은 다음과 같이 판시하였다. "수혈은 법적 자격이 있는 성인의 신체 보전 권리를 침해하는 공격적인 치료법이다." 동 상소 법원은 판결 내용을 다음과 같이 약술하였다. "우리 주의 법에 따라 ...본 법정은 임신 중인 여자에게, 공격적인 치료법에 동의해야 할 법적 의무를 부과할 수 없다."

태그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