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봐리 부인 - G. 플로베르

등록일 1999.10.24 한글 (hwp) | 1페이지 | 무료

목차

보봐리 부인 - G. 플로베르

본문내용

'생각하는 갈대'라는 인간은 무엇을 생각하는가. 평범한 삶을 살아가는 우리가 생각에 사로잡힌다면 과연 무슨 생각을 하는 것일까. 결국 행복의 문제가 아닐까.
에마도 여느 귀족이나 부르주아 가정의 딸처럼 사춘기를 수녀원에서 지내면서 정숙한 가정생활이 행복의 원천이라는 교육을 받는다. 오직 신성한 결혼만이 여자의 행복을 지켜줄 수 있는 유일한 울타리라는 가르침을 되새기는 이 아름답고 우아한 처녀는 다른 한편으론 하녀들이 수녀원 안으로 몰래 들여온 소설들을 읽으면서 중세풍의 아치 문 아래에서 돌 위에 팔꿈치를 짚고 턱을 괸 다음 들판 저쪽에서 모자에 흰 깃털을 달고 검은 말을 타고 달려오는 기사를 꿈꾸며, 꽃나비의 날갯짓이 가슴속에서 파닥임을 느낀다.
하지만 아버지 농장의 일상은 권태로울 뿐이다. 그 때 아버지를 치료하기 위해 샤를 보바리라는 의사가 농장으로 왕진을 오고 에마의 일상에는 잔잔한 바람이 인다. 소설 속에서 키워온 환상을 수녀원의 가르침대로 실현시킬 수 있으리라는 기대에서 에마는 샤를의 청혼을 받아들인다.
그러나 아내에 대한 세심한 배려에도 불구하고 샤를은 에마가 그리던 `기사'는 아니었다. 시골구석에서 앞날 없는 왕진생활에 만족하는 그는 아내의 호사 욕구를 채워줄 수도, 소설적 환상을 함께 나눌 수도 없는 무능과 둔감으로 가녀린 비상을 꿈꾸는 나비를 또다시 권태의 거미줄에 옭아매고 만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문학일반] 마담보바리를 읽고나서 상세정리 4페이지
    신영출판사(신영문학 대전집), 1986, p19~p328 each L 34 √. 사환 - 使喚. 관청이나 기관에 고용되어 잔심부름을 맡아하는 사람.(19.2) √. 나사 - 羅紗. 두꺼운 모직물을 통틀어 이르는 말.(1..
  • 보바리부인을 읽고 4페이지
    프랑스 사실주의 문학의 대표작으로 유명한 보바리 부인은 제목만 들어보았을 뿐이었다. 두꺼운 분량과 프랑스 문학이라는 낯 설음 때문에 읽을 엄두를 내지 못했던 책이다. 2006년이 되면서 결말이 분명한 로맨스 소설이나 짧은 교양..
  • <영화감상문>"보봐리 부인"을 보고... 1페이지
    나의 눈에 비친 보바리 부인은 자신이 꿈꾸던 삶과 현실의 삶이 틀리다는 걸 뒤늦게 깨달은 철이 없는 여인이었다. 아니 어찌 보면 현실에 찌들지 않은 순수한 여인이었다고 볼 수도 있다. 나중에는 이상과 현실의 간극을 극복하지 못..
  • [독후감상]보봐리부인 3페이지
    ▶비평 플로베르가 『보봐리 부인』『감정교육』 등등의 작품을 왕성하게 쏟아내던 시기는 프랑스 대혁명 이래 낭만주의자들의 사회적 지위가 추락하고 예술에 대한 비우호적 대중으로부터 피난처를 찾아들던 개인주의가 싹을 내밀던 제 2제..
  • [감상문] 보바리 부인 3페이지
    주인공인 샤를 보바리는 중학교 시절부터 그리 영리하지는 못하지만 착실한 소년이다. 그의 아버지 발톨로메 보바리는 전에 군의관보였는데 퇴직한 남자였고 사치와 방탕한 생활을 좋아하는 사내다. 그의 어머니는 젊은 날에 그의 아버지에..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보봐리 부인 - G. 플로베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