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대의 등장인물들을 통해 본 1930 년대의 현실

등록일 1999.10.20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흔히 삼대는 염상섭이 창조한 최고의 대작이자, 식민지 시대에 산출된 가장 의미있는 소설의 하나로 지칭된다. 삼대가 이러한 호평을 받는 가장 주된 이유는, 식민지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일상적인 삶을 객관적으로 가감없이 묘사한 데 있다고 할 수 있겠다.
이 소설의 구조는 등장인물들이 벌이는 사소한 사건속에 담겨져 있는 식민지 시대의 현실들의 구조적 탐구로 되어있다. 특히. 1930년대 서울의 상류층의 삶과 지식인의 삶에서 보이는 풍속, 이념등의 갈등을 주된 탐구 대상으로 하고 있다.
등장인물들을 수직적으로 배치하면 조의관, 조상훈, 조덕기의 3대가 나타나고 이들을 통해 상류층의 삶을, 또 수평적으로는 손자 조덕기를 중심으로 김병화, 홍경애 등을 통해 지식인의 삶을 묘사했다.
그럼, 각 인물들을 통해 1930년대 식민시대를 살아가는 여러 인물의 유형을 통해 당시의 시대 상황을 알아보기로 하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