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어와 언어사회

등록일 1999.10.20 한글 (hwp) | 10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말은 시간이나 공간적으로 제한을 받는다. 같은 시간, 같은 장소가 아니면 듣지를 못한다. 물론 요사이는 방송이나 녹음기 때문에 이러한 제한이 많이 누그러지긴 하였다. 이러한 말의 결점을 보충한 것이 글자이다. 우리는 글을 씀으로써 몇 시간 뒤 또는 며칠 뒤에 올 사람과도 의견을 나눌 수 있으며, 바다 건너 멀리 떨어진 사람과도 의사를 교환할 수 있다.
한글은 바로 이러한 문자 생활을 하게 해주는 것이다. 그러니 그 중요성은 무엇이라 말할 수 없이 크다. '국어'와 '한글'이란 말을 섞바꾸어 쓰는 일이 없도록 해야겠다는 것이다. '한글'은 우리 글자 이름이다. 이에 대해 '국어'란 우리 나라의 말, 곧 한국어를 가리키는 말이다. 따라서, 하나는 글자를, 하나는 말을 가리킨다. 이것은 한자에 대한 중국어, 로마자에 대한 영어나 독일어의 관계와 같은 것이다. 이는 엄연히 구별되는 것이다. 그럼에도 우리의 언어 현실은 이들이 마구 혼용되고 있다. 그리하여 심하게는 한글이 만들어지기 전에는 어떤 말이 쓰였느냐는 말까지 하는 것을 들을 수 있다. 이러한 잘못된 인식은 하루빨리 씻어 버리도록 해야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