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포 가는 길

등록일 1999.10.16 한글 (hwp) | 1페이지 | 무료

목차

삼포 가는 길 황석영

본문내용

'삼포가는길'은 1973년 <신동아>에 발표된 단편 소설으로 급속하게 진행되는 산업화의 물결 속에서 정처 없이 떠도는 노동자들의 삶을 그린 작품이다. 그러나 이들의 마음 속에는 항상 고향에 대한 그리움이 깃들어 있다. 제목 속의 '삼포(森浦)'는 가공의 지명이지만 떠도는 자의 '영원한 마음의 고향'이다.

이 작품은 부랑(浮浪) 노무자인 '영달'과 '정氏'가 눈 내리는 들길을 걸으며 귀향하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도중에 술집 작부 '백화'를 만나 떠돌이로 살아가는 처지를 밝히며 삶의 밑바닥에 깔린 슬픔의 근원을 확인하게 되고, 세 사람은 서로의 처지를 이해하게 된다는 내용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