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란 무엇인가를 다시 생각한다

등록일 1999.10.02 한글 (hwp) | 6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책을 덮자마자 가장 먼저 떠오른 생각은 '이 책은 역사학 초심자들에게 읽히면 절대로 안 되겠다'는 것이었다. 내가 전공하고 있는 영역인 사회학에서도 이와 비슷한 제목으로 사람들을---그것도 특히 초심자들을---유혹하여 절망의 구렁텅이로 밀어넣어온 책이 있는데, 이름하여 {사회학의 초대}라고 현상학자인 P. 버거의 책이다. 이 책은 버거의 독특한 시각이 반영되어 있어서 이 책을 읽고 나서, 아마 읽는 것 자체도 힘들겠지만, 정규적인(orthodoxical) 사회학 수업(修鍊에 가까울 것이다)을 받게 되면 이 책이 제공한 시각으로 인해 혼란에 빠지게 되고, 사회학이란 학문 자체에 대해 정이 떨어져버리고 만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