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자와 기독교를 읽고

등록일 1999.09.21 한글 (hwp) | 2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이 책은 과학사적인 저자 와다나베 마사오 교수가 일본 기독교방송을 통해 '우주라고 일컫는 책'이라는 연제로 방송한 내용을 다듬어 책으로 펴낸 것이다. 따라서 각각 일회분 방송에 해당하는 스물여섯편의 글들이 비교적 서로 독립된 내용으로 부담없이 읽을 수 있게 되어 있다.
갈릴레이, 케플러, 뉴튼 등 16~17세기 근대과학의 창시자들을 비롯하여 베이컨, 파스칼 등의 사상가, 밀턴, 테니슨 등의 시인, 마서, 프랑클린 등 신세계의 과학자, 다윈, 귤리크 등 19세기 진화론자 등 많은 과학자 과학사상자 시인에 이르기까지의 여러 창의적인 사람들의 생애를 통하여 그들의 업적 속에 나타난 과학과 종교의 관계를 밝히고 있다.

태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