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의 어원

등록일 1999.02.24 한글 (hwp) | 2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돈'의 어원

─ 朝鮮日報에서 ─

우리가 날마다 사용하는 '돈'이란 말은 언제 어떻게 생겨났을까?

'돈'은 화폐, 통화, 경화란 말 이외에도 옛날에는 '전' 또는 '금'으로
도 불려졌다. 고려때나 조선조에는 패(貝), 구(龜), 천포(泉布), 도(刀),
백(帛), 맥(陌), 공방(孔方)등으로 호칭됐다. 화폐라는 말은 고려때부터
사용되었다는 기록이 있으나 통화, 경화와 같이 개항이후 일반화된 말들
이고 그 외의 錢, 貝, 刀등은 중국에서 유래돼 사용되기 시작했다.

'錢'은 중국 周나라때 사용되기 시작한 화폐의 종합적인 명칭으로 우리
나라에는 B.C. 957년경 기자조선 흥평왕때 사용되었던 子母錢을 '전'으
로 부르기 시작하여 고려숙종때부터 대중적으로 사용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고려의 대각국사 義天은 '전'은 錢, 布, 泉, 刀의 4가지 의미가
내포된 것으로 설명했다. 錢(엽전류)의 바탕이 둥근 것은 하늘을 의미하
고 모가 난 것은 땅을 의미하며, 泉은 통행하고 흘러가는 것이 마치 샘
물과 같다는 뜻이고, 布는 백성들사이에 상하 널리 퍼져 막히지 않는 다
는 의미가 내포되어 있으며 刀는 날카롭게 유익하게 사용하여 빈부를 나
눌 수 있으며 날마다 써도 무디어 지지 않는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