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경림의 `농무

등록일 1999.02.24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문학으로 만나는 역사 / 12

신경림의 `농무'

“징이 울린다 막이 내렸다/오동나무에 전등이 매어달린 가설 무대/구경꾼이 돌아가
고 난 텅빈 운동장/우리는 분이 얼룩진 얼굴로/학교 앞 소줏집에 몰려 술을 마신
다/답답하고 고달프게 사는 것이 원통하다/꽹과리를 앞장세워 장거리로 나서면/따
라붙어 악을 쓰는 건 쪼무래기들뿐/처녀애들은 기름집 담벽에 붙어 서서/철없이
킬킬대는구나/보름달은 밝아 어떤 녀석은/꺽정이처럼 울부짖고 또 어떤 녀석은/서
림이처럼 해해대지만 이까짓/산구석에 처박혀 발버둥친들 무엇하랴/비료값도 안나
오는 농사 따위야/아예 여편네에게나 맡겨 두고/쇠전을 거쳐 도수장 앞에 와 돌
때/우리는 점점 신명이 난다/한 다리를 들고 날나리를 불꺼나/고갯짓을 하고 어깨
를 흔들꺼나” (신경림, `농무' 전문).

신경림(61)씨의 시집 <농무> 초판이 나온 것은 1973년 초였다. 월간문학사 간행의 3백부
자비출판이었다. 당시만 해도 시집을 자비출판하는 것이야 관례에 속하는 일이었지만, 문제
는 `월간문학사'. 정식 등록조차 돼 있지 않은 이 무허가 유령 출판사의 정체인즉, 한국문인
협회의 기관지인 <월간 문학>과 관련돼 있다. 마땅한 출판사를 찾지 못한 시인은 절친한
지기인 소설가 이문구씨가 편집을 맡고 있던 이 잡지의 명의를 잠시 빌리기로 한 것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신경림의 ‘농무’를 읽고... 7 페이지
    항의를 해 보아도 돌아오는 것은 정부의 탄압, 마땅한 희망도 없이, 그저 선조 때부터 해오던 대로 매년 농사나 일궈 가며 다음 끼니 이어갈 걱정이나 할 뿐인 비참하고 힘겨운 삶의 나날. 차라리, 그러한 구구절절한 사연과 심..
  • 신경림과 농무에 대해서 10 페이지
    Ⅰ.서론 본 글은 신경림과 그의 시집 ‘농무’를 주제로 시인 신경림의 인물소개 와 그의 작품과 연관된 시대적 상황과 작품세계에 대해서 알아보고 그의 시집중 대표적으로 “농무”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연구해 보겠다. 본..
  • 신경림의 생애와 시의 특징 10 페이지
    1. 서론 신경림은 시와 사람은 함께 하는 것을 보여주는 시인이다. 시는 사람으로 하여금 읽게 하고, 그 서정을 함께 나누기 위해 쓴다는 것을 가르쳐주는 시인이다. 우리말을 사랑하고, 우리 것을 사랑하면서 시를 읽는 독자들에..
  • 신경림 농무 분석 6 페이지
    신경림의 대표작이라 할 수 있는 「농무」는 1971년 『창작과 비평』가을호에 발표되었다. 이후 출간된 첫시집에 실리면서 시집의 제목으로 차용되기도 하였다. 이 작품은 민중 현실의 구체적 형상화라는 신경림 시의 특징을 가장 극명..
  • 신경림 『농무』 2 페이지
    신경림 『농무』 1. 신경림은 1935년 한국의 충청북도 충주에서 태어났다. 한국의 옛 농촌문화 가운데서 자라난 신경림은 성장한 후 지방의 여러 곳을 여행하면서 시골 마을에 전해 내려오는 노래들을 모았다. 그가 시인으로..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