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가의 복음서

등록일 1999.02.24 한글 (hwp) | 47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저자로부터 데오필로에게
1¶존경하는 데오필로님.
¶우리들 사이에서 일어난 그 일들을 글로 엮는 데 손을 댄 사람들이 여럿 있었습니다. 그
들이 쓴 것은 처음부터 직접 눈으로 보고 말씀을 전파한 사람들이 우리에게 전해 준 사실
그대로입니다. 저 역시 이 모든 일들을 처음부터 자세히 조사해 둔 바 있으므로 그것을 순
서대로 정리하여 각하께 써 보내 드리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하였습니다. 그리하오니 이 그
을 보시고 이미 듣고 배우신 것들이 틀림없는 사실이라는 것을 알아 주시기 바랍니다.

세례자 요한 출생의 예고
¶헤로데가 유다의 왕이었을 때에 아비아 조에 속하는 사제 한 사람이 있었는데 그 이름은
즈가리야였고 그의 아내는 사제 아론의 후예로서 이름은 엘리사벳이었다. 이 부부는 다 같
이 주님의 모든 계명과 규율을 어김없이 지키며 하느님 앞에서 의롭게 살았다. 그런데 그들
에게는 아이가 없었다. 엘리사벳은 원래 아기를 낳지 못하는 여자인데다가 이제는 내외가
다 나이가 많았다. 어느 날 즈가리야는 자기 조의 차례가 되어 하느님 앞에서 사제 직분을
이행하게 되었다. 사제들의 관례에 따라 주님의 성소에 들어 가 분향할 사람을 제비뽑아 정
하였는데 즈가리야가 뽑혀 그 일을 맡게 되었다. 안에서 즈가리야가 분향하고 있는 동안 밖
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모여 기도를 드리고 있었다. 그 때에 주님의 천사가 즈가리야에게 나
타나 분향 제단 오른쪽에 서 있었다. 이것을 본 즈가리야는 몹시 당황하여 두려움에 사로잡
혔다. 그 때에 천사가 이렇게 말하였다. "두려워하지 말라. 즈가리야, 하느님께서 네 간구를
들어주셨다. 네 아내 엘리사벳이 아들을 낳을 터이니 아기의 이름을 요한이라 하여라. 너도
기뻐하고 즐거워할 터이지만, 많은 사람이 또한 그의 탄생을 기뻐할 것이다. 그는 주님 보시
기에 훌륭한 인물이 되겠기 때문이다. 그는 포도주나 그밖에 어떤 술도 마시지 않겠고 어머
니 태중에서부터 성령을 가득히 받을 것이며 많은 이스라엘 백성을 그들의 주 하느님의 품
으로 다시 데려 올 것이다. 그가 바로 엘리아의 정신과 능력을 가지고 주님보다 먼저 올 사
람이다. 그는 아비와 자식을 화해시키고 거역하는 자들에게 올바른 생각을 하게 하여 주님
을 맞아 들일 만한 백성이 되도록 준비할 것이다." 이 말을 들은 즈가리야가 "저는 늙은이
입니다. 제 아내도 나이가 많습니다. 무엇을 보고 그런 일을 믿으라는 말씀입니까?" 하고 말
하자 천사는 이렇게 대답하였다. "나는 하느님을 모시는 시종 가브리엘이다. 이 기쁜 소식을
전하라는 분부를 받들고 너에게 와 일러 주었는데 때가 오면 이루어질 내 말을 믿지 않았으
니 이 일이 이루어지는 날까지 너는 벙어리가 되어 말을 못하게 될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