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일 1999.02.12 텍스트 (txt) | 1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떠나보낼 때의 고백

바람같은 그대를 위하여 첫 입맞춤하는 詩·3


그대를 떠나보낼 용기가 없어
힘없이 주위만 서성입니다.

떠나보낼 때의 고백은
차라리 하지 않는 거라서
자신이 없습니다.

그래서 그대를 사랑할 때
누구보다도 가장 초라한 모습으로
사랑하지 않는 나이기에
그대를 떠나보내기엔
더욱 자신이 없습니다.

- 이 경 시집 "그대는 말이 없어 침묵이라 하고
나는 눈물이 많아 그리움이라 합니다" 中에서..지원 -

예전에 흘린 눈물은 그냥 눈물인줄만 알았는데 이제야 사랑인줄 알았습니다.

참고 자료

없음

태그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