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시찰을 다녀와서

등록일 1999.02.12 한글 (hwp) | 11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23년을 살아오며 생산이라고는 그다지 해본일 없는 그러한 삶을 살아왔다. 물론 그러할 기회가 아직은 없기도 했으려니와 그러할 시간도 없었던 것이 사실일 것이다. 허나, 생산의 삶. 그러한 삶을 생각하거나 그것을 피부로 느껴보는 것이 이번이 처음이라니 한심한 일이 아닌가..? 우리는 지금까지 소비만을 일삼으며 소비만을 생각해 왔는지도 모른다. 그저 막연히 생산한 것이니 소비할 수 있다는 것을 느끼며 말이다.

여러 곳이라 말하기에는 어폐가 있을 것이다. 물론 그렇다고 몇 곳 밖에라는 말을 할 수는 없는
것이 우리가 돌아본 곳들(광양제철, 호남정유, 세진 중공업, LG전자, 현대자동차)이 그 하나하나로
서 바로 이 나라의 경제를 좌지우지 할만큼 커다란 생산력을 지닌 곳이기 때문일 것이다.

우선 그 거대한 생산력과 그것을 지탱하는 만듦의 삶에 난 이번 산업시찰의 의미를 두고자 한
다.

그럼 돌아본 순서대로 한곳한곳에 대하여 회고해 보도록 한다.

참고 자료

없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