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일의 외설논쟁에 대한 단상

등록일 1999.02.09 한글 (hwp) | 22페이지 | 무료

본문내용

이 글을 시작하기전 상당히 격심한 내부의 울렁임을
느끼고 있다. 그 얼마만에 느끼는 희열이며 두려움인
가? 정리되지 않은 혼란과 갈등 그리고 부끄러움을 느
끼면서도 감히 흔적을 남기고싶다. 참으로 오랜만의
통신 그리고 컴퓨터글쓰기, 일단은 고마움으로 시작해
보고싶다. 여기에 올리기엔 많은 부족함이 있으리라
짐작되지만 이해를 구한다. 늦었지만 버전업의 출발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시작하고자 한다.
장정일 파문? -- 신문으로만 보아온 나에겐 그정도의
감으로 다가오듯 하다. 제2의 마광수사건일까? 언젠가
는 올것이 온것도 같았다. 작가의 성향으로 보아 충분
히 예견되었기에.
마광수건보다 매우 심한가? -- 그러리라 짐작되었다.
강도가 그정도라면 굳이 소란을 일으킬 필요성도 없으
리라 보이는데, 아직 원문은 커녕 글도 모르니 할말도
없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